[신작] "포스트코리아 대한민국" (김흥광 공동집필) > 학술활동 | 엔케이지식인연대

[신작] "포스트코리아 대한민국" (김흥광 공동집필)

  • profile_image
    관리
    • 0건
    • 205회
    • 23-02-01 00:17

  • 페이스북으로 공유
  • 트위터로  공유
9788946069633.jpg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한민국은 어디로 가는가?
코로나 팬데믹 대전환 시대 대한민국의 길, 집단 지성 27인의 진단과 처방
『포스트 코로나 대한민국: 집단지성 27인의 성찰과 전망』이 한울엠플러스(주)에서 출간되었다. 각계의 대표 학자 27명이 총론, 세계 각국의 방역성과 평가, 방역과 치료, 문화와 교육, 사회와 환경, 경제와 IT, 외교와 남북, 가족과 집, 총 8부/27개 전문 분야별로 코로나 사태를 총체적이면서 다학제적으로 집필했다.
이 책을 기획한 이영한 교수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첫째, 사회, 경제, 환경 등 전 범위에 걸쳐 코로나 사태를 총체적으로 접근했다. 코로나 팬데믹 상황을 분석하고, 코로나 이전을 성찰하면서 코로나 이후를 전망했다. 특히,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한민국의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각 분야별 처방과 제안도 포함되어 있다.
둘째, 국내 석학이나 중견 학자로 집필진이 구성되었다. 집필진들은 약 6개월 동안 각 분야의 전문성을 기반으로 코로나 사태의 추이를 주시하면서 원고를 발전시켰다. 집필위원회를 중심으로 집필 내용을 리뷰했다. 원고는 질적으로 과학적이면서도 진정성과 학문적 깊이가 있다.
셋째, 이 책은 코로나 사태와 그 이후를 총체적으로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되고자 일반 독자를 대상으로 하였으며, ‘코로나 세대’라고 절망하고 있는 미래 세대인 청년들에게 도움이 되고자 했다. 또한, 대학입시 면접이나 논술을 준비 중인 수험생들에게도 유익한 자료가 될 수 있을 것이다.
이영한(서울과학기술대학교 건축학부 교수, 지속가능과학회장)은 ‘코로나 팬데믹의 키워드는 거리(Distance), 디지털 (Digital), 거주지(Dwelling), 격차(Differential)의 4D라고 할 수 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가 지속가능하기 위해서는 사람들 (People), 공원(Park), 평화(Peace), 번영(Prosperity)의 4P가 중요하다’고 했으며, 양명수(이화여자대학교 기독교학과 명예교수)는 ‘독립된 내면의 존엄성을 확보한 개인들 간의 참된 교통과 의사소통을 통해 형성되는 민주적 공동체를 바라보아야 한다’고 했다. 한상진(서울대학교 사회학과 명예교수)은 ‘초점을 정부로부터 시민 쪽으로 옮겨야 한다. 그러면 독재의 위험을 막고 상대적으로 밝은 미래를 탐색할 수 있다’고 했으며, 표학길(서울대학교 경제학과 명예교수)은 ‘한국경제의 지속가능한 성장경로를 모색한다면 현재 성안된 공공부문 중심의 한국형 뉴딜정책은 민간부문 중심의 뉴딜정책으로 대폭 수정·보완되지 않으면 안 된다’고 했다.
1부 총론
7부 외교와 남북
22 미중 패권경쟁과 한국의 대응 (김연규)
23 북한의 코로나19 현황과 포스트 코로나 대응 (김흥광)

8부 가족과 집
24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가족 (함인희)
25 코로나19 이후 집, 개인화된 라이프스타일 플랫폼으로 진화 (두주연)
26 코로나19 이후, 사회 양극화와 주택시장 (김우진)
27 새로 쓰는 지속가능발전 주택정책 (이영한)

댓글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이름
비번
Copyright 2023. All Rights Reserved by (사) NK지식인연대